무농약 깐 양파

신선하고 깔끔하게 쓰는 양파(1개/100g내외)

판매가 1,150원
입고안내 매주 화, 목, 일 23시 이후 입고
판매단위 1개
중량/용량 100g 내외
배송구분 샛별배송/롯데택배
포장타입 냉장/에코포장 롯데택배는 에코포장이 스티로폼으로 대체됩니다.
총 상품금액 : 1,150원 (1개)
재입고 알림

RELATED PRODUCT

  • [유기방아] 송편 3종

    12,000원

  • 미니 적양배추

    4,900원

  • 친환경 쑥갓

    1,650원

  • [MEYER] 프라임 채끝등심

    32,500원

  • [피코크] 강남고로케 야채감자

    3,580원

  • 친환경 가지

    2,200원

  • [존쿡 델리미트] 팜 후레쉬 부어스첸 2종

    4,500원

  • [아밀리아파크] 프라임 램 알목심 (냉장)

    15,500원

  • [MEYER] 프라임 안심

    29,000원

  • [Purple] 일본식 카레

    10,500원

신선하고 깔끔하게 쓰는 양파 무농약 깐양파

찌개를 끓이거나 조림이나 볶음 요리를 할 때, 기본 재료로 찾게 되는 것이 양파죠. 언제나 냉장고에 보관되어 있는 친숙한 식재료이자, 어느 요리에나 잘 어울리는 참 고마운 채소입니다. 음식 맛이 조금 심심하다 싶을 때도 양파로 긴급 처방하지요. 자주 쓰는 만큼, 그날그날 사용할 양만 구매해서 신선하게 쓰고 싶은데요. 이럴 때 딱 좋은 깐양파를 준비했습니다. 무농약 인증 양파로 믿을 수 있고, 남김없이 깔끔하게 요리에 활용할 수 있어 좋답니다.

Kurly's Check Point

재배부터 전처리까지 믿음이 두 배 깨끗하게 손질해서 드리는 양파는 전처리 과정은 물론 어떤 원물을 사용하는지도 중요하죠. 컬리가 소개해드리는 깐양파는 친환경 재배로 무농약 인증을 받은 양파만 사용합니다. 요리에 자주 사용하면 그만큼 많이 섭취하게 된다는 것인데, 무농약 양파로 안심하고 드시기 바랍니다.

양파의 껍질 제거와 세척 등 전처리를 담당하는 웰팜넷은 친환경 채소만 취급하는 업체입니다. 친환경 채소만 선별해 받기 때문에 관행 농업으로 재배한 양파와 혼입될 우려가 없지요. 또한,청결을 중요시하는 위생 관리 시스템을 통해 전처리하기 때문에 더욱 믿을 수 있습니다.

손질, 정리 걱정 없는 깐양파 양파는 가열하면 단맛이 생기기 때문에 요리의 감칠맛을 돋우는 식재료로 많이 사용합니다. 아이들 반찬 만들 때도 설탕 대신 양파로 건강한 단맛을 내지요. 어디 그뿐인가요. 향신료 역할도 하는데요. 고기를 삶거나 육수를 만들 때, 혹은 생선 요리를 할 때 양파를 넣으면 잡내는 사라지고 풍미는 더욱 좋아진답니다.

여러 요리에 많이 쓰이는 만큼 무농약 깐양파로 손질 수고도 덜고, 요리 시간도 단축해 보세요. 껍질 깔 때마다 눈물이 그렁그렁 맺히는 일도, 잘못 손질해서 먹을 수 있는 부분까지 껍질과 함께 버리는 일도 다 해결된답니다. 무농약 깐양파는 양파 알만 깨끗하게 손질해서 드려요. 1개씩 소량 포장되어 있으므로 필요한 만큼, 적정량만 구매하시기도 좋아요. 냉장고 안에 수북이 쌓아 놓고 지저분하게 떨어진 양파 껍질 정리하는 수고도 줄여보자고요.

Kurly’s Tip

・ 양파를 결 방향으로 채 썰 때, 칼을 비스듬히 눕혀 썰면 일정한 굵기로 썰 수 있습니다.
・ 양파를 한 겹씩 떼서 썰 때, 안쪽의 투명한 막을 제거하시면 요리가 더욱 깔끔하게 완성됩니다.
・ 채 썬 양파는 찬물에 잠시 담그면 매운맛이 줄고, 아삭한 식감은 살릴 수 있습니다. (너무 오래 담그시면 안 돼요.)
・ 사용하고 남은 양파는 비닐랩으로 싸서 냉장 보관하시되, 최대한 빨리 사용하시길 권합니다.

About Brand

㈜웰팜넷은 친환경 농산물만을 엄선해 청결하고 위생적인 가공 시설에서 직접 제조합니다. ㈜웰팜넷의 가공 시설은 HACCP 기준 특성상 품목별로 개별적 인증을 받아야 하기에, 제품에는 HACCP 인증이 반영되지 않았습니다.

상품명 무농약 깐 양파 유통기한 신선식품이므로 수령후 가급적 빠르게 섭취하시기 바랍니다.
포장단위 100g 내외 인증여부 무농약 인증
생산자/취급자 아이농 관련법상 표기사항 관련법상 표기사항 기재
원산지 국내산 보관방법 및 취급방법 냉장보관
제조일자(포장일) 제품 전면/후면 별도 표기 소비자상담실 전화번호 마켓컬리 고객행복센터 (1644-1107)
WHY KURLY
제주도부터 강원도까지,
최고의 산지에서 난 농산물만을
전해 드립니다.

자연의 힘으로 길러낸 유기 농산물은 기후의 영향을 많이 받습니다. 예를 들어 같은 파프리카 라 하더라도 한겨울과 한여름에 맞는 최고의 산지가 따로 있지요. 컬리는 1년 내내 전국을 뒤져 최고만을 전해 드립니다.

직영 혹은 농가와의
계약재배를 통해 철저한 품질
관리가 가능합니다.

직영 농가들과 계약재배를 통해 제품을 소싱 하고 있습니다. 또한 씨앗을 뿌릴 때부터 수확 까지 전 과정에서 이력 추적제를 실시하고 이를 데이터로 관리하고 있어, 철저한 품질관리가 가능합니다.

국내 온라인 업체 최초로 식품 전용 자체 물류 창고와 냉장 차량을
이용해 더 신선합니다.

컬리의 제품은 냉장, 냉동 처리가 되어 있는 자체 물류창고로 입고된 후 냉장 차량을 통해 배송 됩니다. 산지의 신선함을 문 앞까지 전해 드리기 위해 갖춘 컬리만의 물류 시스템으로 인해 더 신선하고 맛있습니다.

마켓컬리가 드리는 약속
1. 좋은 상품만 드릴게요

많이 공부하고, 비교하고, 꼼꼼하게 따져 좋은 상품을 준비합니다. 제가 사 먹고 싶은, 그리고 제 아이에게 먹이고 싶은 음식인지를 가장 먼저 생각하는 것 그것이 마켓컬리의 철학입니다.

2. 1644-1107

먼저 상품을 확인하신 후, 문제가 되는 부분이 있다면 사진을 찍어 마켓컬리의 고객행복센터로 문의해주세요. 조금 더 기뻐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와드리겠습니다.

3. 교환과 환불

마켓컬리의 모든 상품은 사람과 환경을 진심으로 사랑하는 생산자들이 정성으로 기르고 만든 것입니다. 그런 만큼 단순 변심으로 인한 반품은 어려울 수 있으니 양해 부탁드립니다.

빠르고 신선한 샛별배송 (Full Cold Chain System)

당일 출고 당일 배송으로 신선한 컬리의 제품을 경험하세요!
서울/경기 지역은 컬리가 직접 배송하는 샛별배송(익일 아침 7시까지 배송)으로, 그 외 지역은 롯데택배
(익일 오후 11시전 배송)으로 문 앞에 배달해 드립니다. (4만 원 이상 구매 시 무료 배송)

샛별배송과 CJ 더 빠른배송 설명
서울/경기 샛별배송 (컬리직배송) 밤 11시 주문 마감 익일 아침 7시 전 배송 완료
그 외 지역 (도서산간/제주 제외) 컬리어답터 (롯데택배) 밤 8시 주문 마감 익일 오후 11시전 배송 완료
상세 배송지역은 배송지역 안내를 참고하세요 >
  1. 샛별배송
    23시 주문마감
    컬리어답터
    20시 주문마감

    다음
  2. 냉장·냉동 창고에서
    주문 상품 개별 포장

    다음
  3. 샛별배송
    익일 7시 배송완료
    컬리어답터
    익일 23시 배송완료

    다음
  4. 컬리어답터는
    인증사진 혹은
    문자전송

    다음
  5. 개인 정보 폐기

    다음
컬리의 참 특별한 샛별배송
신선배송

컬리의 모든 상품은 식품 전용 냉장·냉동 창고에서 개별 품목별 최적의 보관 온도로 보관됩니다. 주문받은 상품 의 포장 역시 냉장, 냉동 창고에서 이루어지며, 보냉팩, 아이스팩, 아이스박스 등을 사용하여 상품별로 가장 적합 한 신선 포장을 합니다. 이렇게 준비된 상품은 컬리 전용 냉장·냉동 차량을 통해 배송됩니다.

빠른배송

밤 11시 이전에 주문된 상품은 그날 새벽 출고되어 다음날 아침 7시 이전까지 모두 배송 됩니다.

안심배송

혹시 모를 분실 방지를 위해 배송 완료 인증 사진을 문자로 전송해 드립니다. 또한 문자가 전송된 이후에는 출입 관련 정보 및 개인 정보를 완전히 폐기하므로 안심하고 주문 하실 수 있습니다. (비밀번호 제공이 불가 능할 경우에는 경비실 혹은 지정해주신 특정 장소로도 배송이 가능 합니다 )

배송상품 수령 가능일
샛별배송과 롯데택배
샛별배송 O
토/일 주문건 수령일
O O O O O X
롯데택배 O
금/토/일 주문건 수령일
O O O O X X

롯데택배 지역의 경우 교통량이 많을 시 당일 배송이 불가하여 공휴일에 배송해드리지 못하는 점 양해 바랍니다.